제주

검색
닫기

제주 코로나19 9번째 확진…또 해외 유학생

0

- +

지난 21일 제주 들어온 남미 유학생 29일 오후 확진 판정
1번~4번은 대구 방문후 확진, 5번~9번은 해외방문 이력자
제주에선 아직까지 지역내 코로나19 전파는 없어

코로나19 대응 브리핑을 하는 제주도. (사진=제주도 제공)

코로나19 대응 브리핑을 하는 제주도. (사진=제주도 제공)
제주에서 9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이번에도 지역 사회 감염이 아닌 해외에서 들어온 유학생이다.

제주도는 29일 오후 4시 20분쯤 남미 유학생 A씨(20대, 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1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당일 곧바로 김포에서 제주로 들어왔다.

A씨는 28일부터 발열과 오한 증세를 보였고 저녁 7시쯤 제주대학교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검사를 받았다.

A씨는 역학조사관과의 1차 통화에서 “입도 후 27일까지는 무증상이었고, 가족들과 대부분의 시간을 보냈다”고 진술했다.

제주대학교병원 격리병상에 A씨를 입원 조치한 제주도는 앞으로 정확한 동선 확인과 역학조사에 나설 계획이다.

또 파악되는 대로 즉시 구체적인 동선을 공개하고 방역조치를 시행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제주에선 미국 유학생인 B양이 지난 27일 밤 코로나19 도내 8번째 확진 판정을 받는 등 5번째부터 9번째 확진자는 모두 해외방문 이력자들이다.

또 첫번째부터 네번째까지는 대구를 방문했다가 제주로 들어온 확진자들로, 아직까지 제주에선 지역내 코로나19 전파는 없는 상황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